esball世博esball世博


esball娱乐场

[돌발포토] 혼돈, 이변, 그리고 마지막 승부! 뜨거웠던 롤챔스 섬머 결승 풍경기 #2

8일 인천 삼산 월드 체육관에서 2018 LCK 섬머 스플릿 결승전 경기가 펼쳐졌습니다. 아직 시즌이 시작하기 전, 섬머 스플릿의 우승 후보로는 많은 팀이 거론됐습니다. 디펜딩 챔피언 킹존 드래곤X, 복수의 칼날을 갈아온 아프리카, 전통의 강호 kt 롤스터와 SKT T1, 그리고 롤드컵이 다가올 수록 강해지는 젠지.하지만 "그리핀"을 꼽았던 사람은 그리 많지 않습니다. EU 메타의 붕괴로 혼란했던 섬머 스플릿, 챌린저스에서 혜성과 같이 등장한 그리핀이 가세하며 그 혼란은 더 심해져만 갔습니다. 돌풍을 몰고 온 그리핀의 도전, 이제 끝까지 왔습니다. 그 상대는 관록의 kt 롤스터. 신예와 전통의 강호, 비록 경력은 차이가 있지만 우승에 대한 간절한 마음은 같습니다.최초의 로열로더를 노리는 폭풍의 전학생, 그리핀. 언제나 상위권에 위치했지만, 우승과는 인연이 없었던 kt 롤스터. 2018 섬머 스플릿의 마침표를 찍는 치열한 경기는 결승답게 풀세트로 이어졌죠. 그리고 결국 kt 롤스터가 우승컵을 들어 올리며 혼돈으로 가득했던 섬머 스플릿의 주인공임을 선언했습니다. 연일 이어지던 폭염보다도 뜨거웠던 섬머 스플릿 결승전 현장, 사진으로 만나보시죠!▲롤드컵에서 만나요!남기백, 유희은 기자e스포츠인벤 Copyright (c)인벤. All rights reserved.기사제보 및 문의 esports@inven.co.kr

기사제공 인벤

欢迎阅读本文章: 徐丽

esball是什么

esball娱乐场